함박골

제목: [re] 자연을 사랑하는사람


글쓴이: 함박골

등록일: 2012-06-20 05:33
조회수: 1104
 
> 안녕하시지요 오월말에 해남으로 친정엄마랑 동생네랑 아들 남편과같이 여행갔다가 그곳에서 하루밤묵어온 객이람니다 그때 2박3일여행하면서 그 어느여행지보다 기억에남고 지금도 정원이랑 장독대랑 대청마루가 눈에 선 함니다 참 아름답고 정겨운곳 단풍드는 가을에 다시가고싶습니다 그때 그곳 풍경이 얼마나 아름다울지 상상해 봄니다 진작 인사드리고 싶었는 딸 아이가 출산을해서 이제야 인사를 드렸네요 그때 주신꽃모종은 지금 여주 우리집 정원에 잘 크고 있답니다 그곳엔 지금쯤 연꽃이 피였겠네요 가고싶네요 또 기회가있겠지요 안녕히게세요 건강하시고요

   ** 자연을 사랑하는 님!!~~**
아이쿠   기억하다마다여~~
              참말로 반갑습니다. !!~~
      헤어지기 아쉬어  보이지 않을때 까지 차 뒤를 향해 손을 흔들었던
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특별한 님 가족들!!~~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딸이 조아한다면서 꽃모종을  조금 달라시던 친정엄니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퇴직하심 자연과 함께 전원생활을  하기위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어느때부터 시골생활을 준비하신다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남편과 님!!~~
           너무나 함박골 전경을 조아하시고 부러워?하시며 행복해 하시던 님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함께 있었다는 추억만으로도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행복에 취해 비틀거리는   함박지기랍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행복바이러스 팍팍 퍼트려주고 가신 님이었으니깐여~~

      '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' 라는 건 그냥 스쳐가는듯한 인연뒤에 기~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여 운 을 뿌려놓고가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추억을 되색이며  
           오늘도 또 어떤님의 말씨를 파종할까 준비하는 함박지기의 어깨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새털처럼 가벼워지네요.

          자연을 향해 꿈꾸는 우린 그런 인연을 소중해 생각하는 이들로 가득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차기를 바래요. 주변이~~

        어르신,  또 함께 동행했든 모든분들 참 막 태어난 울 아가  까지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다시 뵈올수 있길 소망하며 전원에 정착하실때 소식전해주세요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함박골 꽃향기 사람향기 듬뿍 안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함 찾아 갈지도...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       
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
△ 이전글: 완전 행복한 생일이었어요!
▽ 다음글: 자연을 사랑하는사람
관련글 목록
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
 자연을 사랑하는사람
자연을사랑하는사람
2012-06-19 1184
   [re] 자연을 사랑하는사람
함박골
2012-06-20 1104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DQ